상단 본문

인터뷰영상기록 노하우 3 - 우리의 소리를 찾아서

안녕하세요 ? 복지정보 no.1 복지꿀팁 에디터 이강열 입니다. 작년에 이어서 WISH 서포터즈6기 로 활동하게 되었는데요지난 포스팅에서는 인터뷰영상의 장면을 구성하는 방법에 대해서 말씀드렸었습니다. 오늘 포스팅에서는 영상기록을 할 때 소리의 중요성에 대해서 말씀드려보도록 하겠습니다.


영상기록을 할 때 흔히들 장면만 잘 구성하면 되는 줄 알고 실수하게되는 것이 바로 '소리'에 대한 부분인데요. 소리를 놓치게되면 여러분의 영상기록은 전달력을 잃게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소리를 잘 녹음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어떻게하면 소리를 잘 건져낼 수 있을까요?


1. 소리를 잘 담으려면

 - 조용한 환경을 갖춰보아요(녹음실 수준은 아니에요)


external_image


영상기록을 할 때 주변소음을 통제하기가 쉬운 일은 아닙니다. 우리의 촬영 때문에 누군가의 일상이나 이동이 제한되어서는 안되는 부분이죠. 만약에 여러분이 스탭을 많이 동원해서 촬영할 수 있다면 가능하지만 대부분은 그렇지 않기 때문에 '조용한환경'을 갖추는 것이 중요하겠습니다.


우리가 일하는 복지기관에는 생각보다 괜찮은 환경이 있습니다. '프로그램이 진행되지 않는 날의 빈 강당' 또는 '상담실', '회의실' 등을 대표적으로 말씀드릴 수 있겠습니다. 시설이 협소하여 장소가 부족한 경우에는 '조용한 카페'에 가서 촬영하려고 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카페는 항상 음악이 흘러나오기 때문에 그렇게 좋은 장소라고 말씀드릴 수 없습니다. 되도록 사람이 없고, 소리울림이 없는 장소를 찾는 것이 좋습니다.


 - 마이크를 구비하세요


external_image


복지관에 촬영용 마이크를 구비할 수 있으면 더할나위 없이 좋겠습니다. 요즘 유튜브에 '저렴한마이크'라는 키워드로 검색을 해보면 여러종류의 마이크소개 영상들이 있습니다. 가격대 2~5만원 사이의 제품들이 대부분이고요. 여러분의 선택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실용적인 정보위주로 전달해주시는 유튜버 '주부아빠'님의 소개영상을 가지고 왔습니다. 참고하시면 도움이 될 것 같네요.


<영상출처 : 유튜브 채널 '주부아빠'>


 - 여의치않다면 스마트폰을 활용합니다


external_image


요즘 스마트폰의 내장마이크는 스마트폰카메라와 함께 진화를 거듭하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촬영 시 마이크를 구비할 예산이나 시간이 부족하다면 스마트폰의 녹음기능을 활용해보시는 것도 좋습니다. 스마트폰의 녹음기능을 켜고 테이블에 얹어놓은 다음에 인터뷰 대상과 촬영하는 사람이 테이블을 건드리지 않는다면 우수한 음질의 녹음파일을 얻을 수 있을 것입니다.



2. 충분한 촬영시간이 필요해요


external_image


영상기록을 촬영할 때 급한마음에 다른 소리가 섞였는데도 그냥 가자고 마음먹게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런 태도는 좋지 않습니다. 이럴 때 여러분이 과감하게 외쳐야되는 말은 '다시 한 번만 할게요!!'라는 말인데요. 영상기록 중간에 비행기, 자동차, 실외기 등의 소음을 되도록 들어가지 않도록 촬영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촬영시간을 충분히 가지고 촬영하는 것이 중요하겠습니다. 충분한 촬영시간이 확보된다면 다른 소리가 섞이지 않게 다시 촬영하는 것이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혹시나 잡음이 너무 섞여들어갔는데 다시 촬영하기가 어려운 상황이라면 어도비프리미어프로(Adobe Premiere Pro)에서 소음제거기능이 있으니 이 기능을 활용하셔서 보정하시면 되겠습니다. 방법이 막막하실 수 있기 때문에 참고할만한 동영상 링크를 함께 올려드릴게요!


<동영상출처 : 유튜브 채널 '비쥬얼디렉션'>


3. 배경음악을 깔 때 주의사항


external_image


마지막으로 가장 중요한 것, 영상 중간중간에 배경음악을 깔고자 하는 분들이 많으신데요. 영상에 들어갈 좋은 음악을 고르는 건 분위기나, 취향에 따라서 달라질 수 있지만 소리의 크기를 정해주는 것은 모두에게 중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나의 영상에 촬영된 오디오가 BGM보다 커야되는 것인데요. 저는 인터뷰영상에 들어가는 제 오디오를 BGM보다 2배정도 크게 적용합니다.


<BGM위주의 저작권을 신경쓰지 않은 영상>


경우에 따라서 영상기록에 BGM이 주를 이루는 영상도 있는데 이럴 때는 BGM을 그냥 크게 틀어놓으면 됩니다. 단, 편집을 할 때 오디오믹서에서 경고가 뜬다면 소리를 조금 조정해주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두들 알고계시다시피 음원저작권 문제는 온라인 상에서 상당히 엄격하게 적용되고 있습니다(이게 맞는 이치죠. 타인의 저작물이니..). 만약에 우리가 만드는 영상이 유튜브에만 업로드된다면 크게 상관 없습니다. 만약 여러분의 영상이 대박이나서 수익이 발생하더라도 수익이 저작권자에게 돌아가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페이스북에도 업로드되는 경우라면 저작권을 준수하는 것이 좋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저의 예전 포스팅을 참고하시면 될 것 같아요.


여러분이 소리를 잘 지켜낼 수 있게 되시길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


( ※ 사진이 실물과 매우 다를 수 있습니다.)


댓글

댓글

댓글 0